이사야서 25장: 묵상의 힘

해설:

하나님께서 세계 열강들을 심판하시고 온 땅과 하늘까지 흔드실 것이라는 예언을 받아 전하면서 이사야는 온 우주의 창조주요 심판자이신 하나님의 위엄에 압도 당합니다. 1절부터 5절까지는 하나님의 위엄에 대한 이사야의 찬양입니다. 하나님을 찬양하는 이유는 단지 열강을 심판하시는 그분의 놀라운 능력 때문만은 아닙니다. 당신의 백성에게 하신 약속을 지키시는 그분의 신실함 때문이며(1절), 또한 가난하고 연약한 사람들에게 베푸시는 은혜 때문입니다(4절).

열강을 심판하시는 능력, 약속을 지키시는 신실함 그리고 연약한 사람들에 대한 그분의 자비에 대한 묵상은 이사야로 하여금 그분이 만드실 미래를 상상하게 합니다. 6절부터 9절까지는 심판 후에 하나님께서 행하실 회복에 대한 비전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시온 산에서 잔치를 베풀 것이며(6절), 그 잔치에 참여한 사람들에게서 수의를 벗기시고(7절) 그들의 얼굴에서 눈물을 닦아 주실 것입니다(8절). 그곳에는 더 이상 죽는 일이 없을 것입니다(8절). 그 날이 오면 이 세상의 모든 사람들이 하나님을 주님으로 인정할 것입니다(9절).

하지만 모두가 그 잔치에 참여하는 것은 아닙니다. 불행하게도 시온 산의 잔치에 참여하기를 거부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10절부터 12절은 그런 사람들에 대한 예언입니다. “모압”은 교만으로 인해 하나님의 구원에 참여하지 못하는 사람들을 상징합니다. 

묵상:

하나님께서 행하실 일들을 예언하고 묵상하면서 이사야는 그분의 영광과 위엄에 대해 눈 뜹니다. 그분이 얼마나 크신 분인지 그리고 그분이 얼마나 신실하고 진실하신 분인지를 새삼 깨닫습니다. 그뿐 아니라 강한 자와 높은 자를 낮추시고 약한 자와 낮은 자를 높이시는 분이라는 사실을 깨닫습니다. 그 깨달음이 그로 하여금 예언을 중단하고 하나님을 찬양하게 만듭니다. 

하나님에 대한 이사야의 묵상과 찬양은 그로 하여금 그분이 만드실 미래를 상상하게 합니다. 하나님이 정말 그토록 전능하시고 신실하시며 은혜로운 분이라면 당신이 창조하신 세상과 인간을 심판으로 끝내지는 않을 것입니다. 그분은 시온 산에 잔치를 베푸시고 모든 민족을 불러 모으실 것입니다. 그 잔치에 참여하는 사람들은 더 이상 눈물 흘리지 않을 것이며 죽는 일도 없을 것입니다. 그곳에서 이 세상 모든 민족이 하나님을 주님으로 모실 것입니다. 

이사야의 이 비전은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이루어졌습니다. 지상 사역 기간 동안 예수님은 가는 곳마다 잔치를 베푸셨습니다. 그것은 하나님께서 시온 산에서 베푸실 영원한 잔치를 경험하게 하려는 것이었습니다. 그 잔치는 새 하늘과 새 땅이 임할 때 현실이 될 것입니다. 진실하고 신실하신 하나님께서 그 약속도 결국 이루실 것입니다. 

3 thoughts on “이사야서 25장: 묵상의 힘

  1. 현실에서 어려움을 당하면 누구나 하나님을 찾고 그분의 도움을 구합니다. 어려움이 사라진 뒤에, 정신을 차리고 숨을 고를 수 있게 된 뒤에도 하나님을 찬양하며 그분의 마음을 배우려 하는지…언제나 하나님의 백성으로 살고 있는지 나에게 묻습니다. 아침이면 성경 말씀을 묵상하고, 수시로 현인의 지혜와 시인의 감성을 빌려 헝클어진 현실을 바로 보려고 애씁니다. 성경 66권 중에 고통과 슬픔이 없는 무사태평의 시대에 좋은 자리에 앉아서 쓴 페이지가 몇 장이나 되는지 모르겠습니다. 성경은 고난의 자리에서 깊은 우물 속 같은 묵상의 시간을 견뎌낸 글을 담고 있습니다. 결코 눈에 보이는 것이 전부 다이니 그리 알고 살라고 가르치지 않습니다. 죄의 조건이 우리의 인생을 결정 짓도록 버려두지 않겠다는 주님의 음성이 성경책 곳곳에서 들려옵니다. 그 약속을 이루신 예수님을 찬양합니다. 지금 있는 자리에서 일어나 당신을 따르라고 초대하시는 예수님을 찬양합니다. 묵상을 마치고 오늘도 일어납니다. “그 날이 오면 (9절)” 기뻐하고 즐거워할 것입니다. 그 날이 올 때까지, 그 날이 온 것처럼, 심판 너머 은혜의 자리로 인도하시는 주님을 사랑하며 살기를 원합니다.

    Like

  2. 여호와 하나님은 나와 그리고 우리의 하나님 이십니다. 신실 하시고 진실이신 주님
    이십니다. 교만하고 거만한 백성을 응징하시고 가난하고 병들고 마음상한 자들의
    눈물을 닥그시고 치유 하시는 주님이심을 고백합니다. 구원의 주님을 의지하니 삶이
    기쁘고 즐겁게 되기를 원합니다. 이웃과 함께 코로나 사태에서도 구원의 주님을
    알리는 오늘이 되도록 도와주십시오. 아멘.

    Like

  3. 가난한 사람들의 요새시며 곤경에 빠진 불쌍한 사람들의 요새시며 모든 사람들의 얼굴에서 눈물을 맑끔히 닦아 주시는 주님, 주님의 자비와 자애에 감격합니다.
    이 지구상에 지금도 주님의 손길을 기다리는 많은 약자들과 억눌린 사람들에게 격려를 해 주시고 용기주시어서 이생에서 주님의 나라를 경험하며 저생을 향한 꿈이 흐트러지는 일이 없도록 주님의 자비를 간구합니다.

    Like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