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24장 32-51절: 오늘이 마지막이라 해도

해설: 이어서 예수님은 무화과나무를 비유로 들어 늘 깨어 시대의 징조를 분별하려고 하십니다(32절). “이 세대가 끝나기 전에, 이 모든 일이 다 일어날 것이다”(34절)는 말씀은 성전 파괴의 예언을 두고 하신 말씀입니다. 당시 이 예언을 들었던 사람들은 누구도 믿지 못했을 것입니다. 성전은 심한 지진이 일어나도 흔들리지 않을 것처럼 견고하게 지어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랬기에 예수님은 “하늘과 땅은 없어지리라도, 나의Continue reading “마태복음 24장 32-51절: 오늘이 마지막이라 해도”